승지공 휘 필동
정필동 (鄭必東)  
1653(효종 4)∼1718(숙종 44). 23世.

자(字)는 종지(宗之), 의주 부윤(義州府尹) 경업(慶業)의 증손(曾孫). 민정 중(閔鼎重)의 문인(門人). 1684년(숙종10) 정시문과(庭試文科)에 병과(兵 科)로 급제, 1690년 영산현감(靈山懸監)으로 있다가 파직(罷職)되었다.  

1699년 정언(正言)으로 기용(起用)되어 장령(掌令)을 지내고, 1710년 당 쟁(黨爭)을 일삼은 죄(罪)로 다시 파직(罷職) 되었다가 1712년 장령(掌令) 에 복직(復職), 1715년 동부승지(同副承旨), 이듬해 경주 부윤(慶州府尹), 1717년 우승지(右承旨)가 되었다.

1716년 병신보(丙申譜)를 발행하였다.